동방북스 : 영어책온라인서점

현재 위치

[일반] 일반/기타

확대
SNS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29%↓
※ 수입도서의 특성상 주문완료 후에도 품절이나 절판으로 연락을 드릴 수 있습니다.
재고 정확도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양해 부탁 드립니다 :)
·····················································································································
※ 10부 이상 대량 주문하실 경우에는 고객센터에 확인 후 주문하시는 게 좋습니다.
1:1문의나 카톡 혹은 전화 주시면 신속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1:1문의   > 카톡문의   > ☎ 02-3445-7503

Where the Crawdads Sing (Paperback, Movie Tie-In)

번역서 : <가재가 노래하는 곳>

  • 정가
    12,900
  • 판매가
    9,100
  • 구매혜택

    적립금 : + 180원

  • 배송비
    2,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30,000원 미만 2,500원
    3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 상품할인가 - 상품쿠폰할인가

    지역추가배송비
    지역추가배송비
    인천 중구/강화/옹진 섬지역 4,500 ~ 6,000원
    충남 당진/서산 섬지역 4,000 ~ 7,000원
    충남 보령/태안 섬지역 5,000원
    경북 울릉군 전지역 5,000원
    부산 강서구 섬지역 4,000원
    경남 사천/통영/거제 섬지역 3,000 ~ 4,000원
    전북 군산/부안 섬지역 5,000원
    전남 여수/진도/신안 섬지역 7,000 ~ 8,000원
    전남 완도/고흥/목포 섬지역 5,000 ~ 7,000원
    전남 영광/보성 섬지역 4,000원
    제주 전지역 3,000원
    제주 추자면 7,000원
    제주 우도 6,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상품번호
    2684967
  • ISBN / 코드
    9780593540350
  • Author
    Delia Owens
  • 출판사
    Penguin Putnam Inc
  • 출간일
    2022-06-28
  • 구성/판형
    Paperback | 480 pages
  • 크기
    106 x 191 x 32mm 내외

      총 상품 금액

      0

      (상품금액 원 + 기본옵션 원 )
      ■ 파본[B급도서]는 네이버페이 구매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동방북스 쿠폰/적립금 사용 및 적립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별도(연락예정)


      평생을 야생과 벗 삼은 생태학자가 길어낸
      외로움을 넘어서는 순연한 이야기의 힘
      타인을 믿고 진정한 관계에 이르기까지……


      작가 델리아 오언스는 아프리카에서 야생동물을 관찰하고 연구 성과를 정리한 논픽션 세 편으로 이미 전 세계에 명성을 떨쳤다. 이 특이한 이력은 습지의 생태 묘사에서 힘을 발휘한다. 미국 남부 습지의 비현실적인 풍광, 나뭇가지마다 유령처럼 걸린 스패니시 모스와 무른 흙, 드넓은 늪과 못에 떠다니는 물풀들. 습지는 호소와 늪을 지나 개펄과 바다로 이어지고,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고 섞이는 광대한 생태계다. 하지만 어느 곳에도 속하지 않기에 배척당하며, 익숙지 않기에 거부당한다. 단단한 땅에 발붙이고 사는 평범한 이들에게 습지는 재빨리 메워 쓸모 있는 땅으로 만들어야 할, 미완의 지대다. 그렇기에 디딜 데 없이 막다른 골목에 몰린 인간들만이 습지로 떠내려와 각자의 생을 일구며 살아남았다.
      이렇듯 다양한 생명이 숨 쉬지만 인간이 살아가기에는 가혹한 환경에 여섯 살짜리 여자애 하나가 홀로 남겨진다. 주정뱅이 아버지의 폭력에 어머니는 집을 떠나고 형제들은 뿔뿔이 흩어지며, 마을 사람들은 피하기만 할 뿐 작은 동정도 허락하지 않는다. 철저하게 혼자인 카야가 느끼는 쓰라린 외로움의 정서는 지금의 독자들에게도 굉장한 호소력을 갖는다. 습지의 판잣집에서 혼자 살아남으려 분투하지 않더라도 이 시대의 우리는 각자 빌딩 숲이라는 정글에서 치열한 생존경쟁을 벌이며 하루하루 외롭다. 사회의 테두리 안에 있는 현대인에게도 타인을 믿고 진정성 있는 관계를 맺기란 이토록 어렵고도 무서운 일이다. 카야는 사람에게 기대를 걸었다 버림받고 또 사랑을 주었다 배반당하며 대자연의 동물처럼 홀로 서는 법을 배운다. 그리고 비로소 두려움 없이 사랑하고 사랑받는 법을 깨우친다.

      가슴 저미는 러브스토리, 자연을 향한 경이로운 찬가,
      반전을 거듭하는 미스터리, 땀을 쥐게 하는 법정 스릴러
      속도를 늦추고 이야기를 음미하라!


      어느 가을 아침, 마을의 인기 스타 체이스 앤드루스가 노스캐롤라이나 해변의 습지에서 시체로 발견된다. 마을 주민들의 의심은 습지에서 홀로 살아남은 여자아이, 카야 클라크에게 향한다. 사람들은 카야를 문명의 수혜를 받지 못한 야만인이라 여겼지만 실상은 달랐다. 오랫동안 자연을 벗 삼아 삶의 교훈을 스스로 깨친 카야는 누구보다도 예민한 감성과 뛰어난 재능을 가진 인물이다. 스스로를 고립시키며 생을 유지하던 카야에게도 거스를 수 없는 외로움이 찾아오고, 마을 청년 둘이 그 독특한 매력에 끌려 다가온다. 으스스한 야생성과 마술적인 매혹을 한 몸에 지닌 카야, 거부할 수 없는 남성적 매력을 지닌 체이스, 습지를 이해하는 완벽한 짝 테이트. 그저 순리대로 흘러갈 것 같던 이야기는 예상치 못한 급류를 만나고, 상상도 못 할 반전으로 끝을 맺는다.
      체이스 앤드루스 살인사건과 카야의 성장담을 한 줄기로 엮어낸 이야기에 카야와 테이트의 로맨스와 야생을 바라보는 작가의 통찰을 심어두어 읽는 재미를 더했다. 아울러 카야의 체포와 구금, 숨 가쁘게 진행되는 재판 과정은 독자의 몰입을 최대치로 끌어올린다. 입체적이고 매력적인 인물들, 촘촘하게 짜인 이야기, 습지에 대한 탁월한 묘사, 정신없이 책장을 넘기게 만드는 흡입력은 두 말할 것 없이 이 책 최고의 장점이다. 무엇보다도 묘사에 기품을 더하는 시적인 문체가 일품인데, 절로 밑줄 긋고 싶어지는 문장들이 책장 곳곳에서 빛을 발한다.
      아울러 여성의 독립, 계급과 인종, 자연과 인간의 관계, 진화적으로 바라본 인간의 본성, 과학과 시 등 예리하게 던지는 시의적절한 화두들은 이 이야기의 매력이 단순히 재미에 머물지 않음을 증명해 보인다. 이는 인간 존재에 대한 근본적인 질문들, 가령 죽어 마땅한 배신자에 대한 심판, 살아남기 위해 수컷을 희생시키는 암컷, 부모-자식 간의 책임, 사회적인 약자에 대한 왜곡된 시선 등을 곱씹게 만들며, ‘윤리’와 ‘본능’이 무엇인가를 되돌아보게 한다. 이처럼 『가재가 노래하는 곳』은 읽는 이에게 재미를 넘어 인간 존재를 ‘성찰’할 여지마저도 남겨둔다.


      NOW A MAJOR MOTION PICTURE

      The #1 
      New York Times bestselling worldwide sensation with more than 15 million copies sold, “a painfully beautiful first novel that is at once a murder mystery, a coming-of-age narrative and a celebration of nature” (The New York Times Book Review).

      For years, rumors of the “Marsh Girl” have haunted Barkley Cove, a quiet town on the North Carolina coast. So in late 1969, when handsome Chase Andrews is found dead, the locals immediately suspect Kya Clark, the so-called Marsh Girl. But Kya is not what they say. Sensitive and intelligent, she has survived for years alone in the marsh that she calls home, finding friends in the gulls and lessons in the sand. Then the time comes when she yearns to be touched and loved. When two young men from town become intrigued by her wild beauty, Kya opens herself to a new life—until the unthinkable happens.

      Where the Crawdads Sing is at once an exquisite ode to the natural world, a heartbreaking coming-of-age story, and a surprising tale of possible murder. Delia Owens reminds us that we are forever shaped by the children we once were, and that we are all subject to the beautiful and violent secrets that nature keeps.

      POWER REVIEW

      0.0
      0개 리뷰 평점
      • 5 Stars ()
      • 4 Stars ()
      • 3 Stars ()
      • 2 Stars ()
      • 1 Stars ()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첫 리뷰 작성 시, 특별한 혜택을 드립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진행상황
      등록된 상품문의가 없습니다.

      배송안내

      배송기간 : 결제일로 부터 2 ~ 4 일 소요 ( 공휴일 제외)

        - 국내제작 사입상품, DVD, 도서/산간지역은 5 ~ 7 일 소요

       

      배송비 : 2,500 원 ( 실 결제금액 기준 3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  제주 및 기타 도서지역 : 도선료( 기본배송비 + 3,000 원 ~ 8,000원 )

        -  군부대 및 해외배송은 지원되지 않습니다.

       

      협력택배사 :  CJ 대한통운  http://www.doortodoor.co.kr/  

      ☎ 1588 - 1255 ( 월 ~ 금 08:00 ~ 18:00 / 토 09:00 ~ 13:00 )

      교환/반품 안내

      ※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에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 / 카톡 / 1:1문의 )

        - 이벤트 상품일 경우 사은품도 같이 반납해 주셔야 환불됩니다.

        - 상품불량인 경우 배송비를 포함한 전액이 환불됩니다.

       

      ※ 전 상품 반품시 5,000 원 ( 고객부담 )

        - 부분 반품시, 주문금액이 3만원 이상이면 2,500 원 (고객부담)

          주문금액이 3 만원 미만이면 5,000 원 (고객부담)

       

      ※ 반품 / 교환 불가능한 경우

        - 포장된 도서, CD 등의 포장을 개봉 및 훼손한 경우,

        - 단기간에 필독이 가능한 도서

          ex) CD, 여행서, 만화, 요리책, 지도, 사진집, 워크북 등

       

      ※ 반품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 55(SK테크노빌딩) 지하1층 101~102호

       

      이미지 확대보기

      Where the Crawdads Sing (Paperback, Movie Tie-In)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