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북스 : 영어책온라인서점

현재 위치

[일반] 청소년

확대
SNS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42%↓
※ 수입도서의 특성상 주문완료 후에도 품절이나 절판으로 연락을 드릴 수 있습니다.
재고 정확도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양해 부탁 드립니다 :)
·····················································································································
※ 10부 이상 대량 주문하실 경우에는 고객센터에 확인 후 주문하시는 게 좋습니다.
1:1문의나 카톡 혹은 전화 주시면 신속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1:1문의   > 카톡문의   > ☎ 02-3445-7503

The Girl Who Drank the Moon : 달빛 마신 소녀 (Paperback)

※ 2017 Newbery Medal / New York Times Bestseller

  • 정가
    11,900
  • 판매가
    6,900
  • 구매혜택

    적립금 : + 130원

  • 배송비
    2,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30,000원 미만 2,500원
    3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 상품할인가 - 상품쿠폰할인가

    지역추가배송비
    지역추가배송비
    인천 중구/강화/옹진 섬지역 4,500 ~ 6,000원
    충남 당진/서산 섬지역 4,000 ~ 7,000원
    충남 보령/태안 섬지역 5,000원
    경북 울릉군 전지역 5,000원
    부산 강서구 섬지역 4,000원
    경남 사천/통영/거제 섬지역 3,000 ~ 4,000원
    전북 군산/부안 섬지역 5,000원
    전남 여수/진도/신안 섬지역 7,000 ~ 8,000원
    전남 완도/고흥/목포 섬지역 5,000 ~ 7,000원
    전남 영광/보성 섬지역 4,000원
    제주 전지역 3,000원
    제주 추자면 7,000원
    제주 우도 6,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상품번호
    2655403
  • ISBN / 코드
    9781616207465
  • 브랜드
    2017 Newbery/ 뉴베리
  • Author
    Kelly Barnhill
  • 출판사
    Algonquin
  • 출간일
    2019-04-30
  • 구성/판형
    paperback, 400 pages
  • 크기
    137 x 208 x 25mm, 318g
  • 추천연령
    10 - 14세
  • 렉사일
    640L
  • 북레벨(AR)
    4.8

      총 상품 금액

      0

      (상품금액 원 + 기본옵션 원 )
      ■ 파본[B급도서]는 네이버페이 구매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동방북스 쿠폰/적립금 사용 및 적립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별도(연락예정)
      2017년 전 세계가 주목한 뉴베리 수상작!
      <뉴욕타임스> 25주 연속 베스트셀러, 아마존 베스트셀러
      전 세계 26개국 언어로 출간, 폭스 애니메이션 영화 제작 확정


      ★ 2017년 뉴베리 수상작
      ★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 뉴욕공공도서관이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 시카고공공도서관이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 <퍼블리셔스 위클리>가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 <스쿨 라이브러리 저널>이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 서평지 <커커스>가 선정한 2016년 최고의 책
      ★ <북리스트> 어린이 편집자가 선정한 2017년 추천도서


      “달빛은 마법이다, 사랑하는 사람 누구에게나 물어보라”
      슬픔을 이겨내는 마음에 관한 가장 아름답고 환상적인 이야기

      숲에 버려진 아기를 구한 마녀가 그만 실수로 아기에게 달빛을 먹였다. 누구나 알다시피 달빛에는 어마어마한 마법이 깃들어 있다! 어쩔 수 없이 마녀는 분화구 가장자리 늪에 있는 자신의 집으로 아기를 데려간다.
      그렇게 마법 아기 루나는, 슬픔이 가장 위험하다고 생각해 기억을 꽁꽁 감춘 마녀 잰과 시를 사랑하고 마법을 싫어하는 늪 괴물 글럭 그리고 자신이 거대하다는 망상 속에 사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용 피리언과 함께 이상한 가족의 일원이 된다.
      마법이 무엇인지도 모른 채 온갖 말썽을 부리며 자라는 루나와 그런 사춘기 소녀에게 무한한 사랑과 우정을 선사하는 가족들. 하지만 루나는 점점 자신의 정체성에 혼란을 느끼고 이런저런 의문에 시달린다. 특히 미쳐서 탑에 갇힌 어느 여자의 환영에 아련한 향수마저 느끼는데. 사실 가족 모두에겐 저마다 묻어둔 아픔이 있다. 기억 속 슬픔을 떠올리고 몸서리치는 잰, 마법이 빠져나가는 잰을 보며 안타까워하는 글럭, 죽은 엄마 용을 그리워하는 피리언까지!
      그리고 이 모든 것이 ‘보호령’이라는 도시와 깊은 연관이 있다. 해마다 아기를 숲속 마녀에게 갖다 바쳐야 한 해가 무사하다고 믿는 슬픔의 도시 보호령의 진짜 비밀은 무엇일까? 마침내 13살 봉인된 마법이 풀린 루나는 어김없이 버려진 아기를 구하러 가는 할머니 잰의 뒤를 쫓고, 두 사람이 걱정된 글럭과 피리언까지 늪을 벗어나 보호령 근처 숲속으로 향하는데…. 과연 달빛 마신 소녀 루나와 이상한 가족들은 보호령의 검은 장막을 걷어내고 사람들을 무겁게 휘감은 슬픔과 두려움을 사라지게 할 수 있을까? 이들이 펼치는 사랑과 모험의 환상적인 달빛 마법이 시작된다!

      가슴속에 마법을 품은 작가 켈리 반힐, 네 번째 소설로 뉴베리상을 거머쥐다!
      최고의 어린이 책에 수여하는 뉴베리 2017년도 수상작은 출간되자마자 온갖 매체의 극찬이 이어진 켈리 반힐의 《달빛 마신 소녀》에게 돌아갔다.
      <뉴욕타임스>는 이 책을 《오즈의 마법사》나 《피터팬》같은 고전에 비유했고, 수많은 매체에서 저자의 능숙한 스토리텔링과 아름다운 문장, 감성적인 등장인물들이 그려내는 따듯한 유머에 열광했다. 가히 ‘켈리 반힐이 일으킨 돌풍’이었다. 그리고 마침내 뉴베리 위원회로부터 ‘이 소설 자체가 순수한 마법’이라는 최고의 찬사를 받으며 뉴베리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달빛 마신 소녀》는 저자 켈리 반힐의 네 번째 소설이다. 이미 마법을 소재로 한 세 권의 완성도 높은 판타지 소설을 발표해 출판계의 지각 변동을 예고한 저자였지만 다음 소설을 집필하기까지는 오랜 기간이 걸렸다. 구상 중인 네 번째 소설에 대한 확신이 서지 않아 고민하던 와중에 저자는 15년 결혼 생활을 기념해 남편과 코스타리카로 여행을 떠나게 된다. 요동치는 활화산의 숲속에서 유독 가스와 싱크홀, 증기를 내뿜는 분출공을 피해 다니며 스릴 넘치는 산행을 경험한 저자는 바로 다음날 잠에서 깨자마자 글을 쓰기 시작한다. 바로 그 이야기가 ‘달빛 마신 소녀’이다.

      별빛처럼 반짝이는 생생하고 아름다운 문장이 엮어낸 희망과 긍정의 소설
      ‘달빛 마신 소녀’가 책장에서 솟아오를 것 같다는 어느 리뷰처럼 이 소설은 주인공 루나뿐만 아니라 모든 등장인물들이 독자의 눈앞에서 생동감 있게 살아 움직인다. 이것은 무엇보다 저자가 구사하는 자연스러운 문장 덕분인데, 한 인터뷰에서 저자는 적절한 문구를 찾기 위해 스스로 여러 등장인물이 되어 수없이 입 밖으로 문장을 내뱉어 가며 소설을 써 내려갔다고 밝혔다.
      이처럼 생생하고 자연스러운 문장은 소설 전체를 받쳐 주는 구심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달빛 마신 소녀》는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해 시간과 공간을 넘나들며 개별 이야기가 교차하는 얽히고설킨 복선적 구조를 지녔고 분량도 묵직한 편이다. 그럼에도 이야기 구조가 톱니바퀴 맞물리듯 정교하고 등장인물들이 매 순간 처한 상황과 감정의 흐름이 워낙 섬세하게 묘사되어 있어 독자는 쉽게 감정을 이입해가며 이야기 속으로 빨려 들어가게 된다.
      더욱이 판타지임에도 소설 곳곳에 보이는 현실감 있는 소재와 상황은 더욱 독자의 흥미와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자신들의 사리사욕만 챙길 수 있다면 가장 어린 생명조차 숲속에 갖다 버리는 잔인한 권력층, 지식을 독점하고 슬픔을 먹이로 삼는 종교 지도자, 슬픔과 두려움에 빠져 무기력하게 살아가는 사람들 등 현실 속으로 눈을 돌리면 쉽게 발견되는 부조리한 상황이 소설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물론 많은 독자들의 예상과 바람대로 주인공 루나와 이상한 가족들은 아주 멋진 마법으로 이런 상황을 헤쳐 나가는데, 사실 소설 안에는 현실감 있는 진짜 비법이 가득하다. 자신은 이미 상대를 기쁘게 만드는 하나의 특별한 마법을 지녔다고 확신하며 얘기하는 저자 켈리 반힐이 소설 속에 펼쳐놓은 진짜 마법은 과연 무엇일까?

      “00는 우주에서 가장 심오하지만 가장 알려지지 않은 요소다.”(본문 중)

      하도 말썽을 부려 마법이 봉인되었던 루나가 마침내 마법이란 두 단어를 힘겹게 떠올리는 시점에 나오는 말이다. 과연 저 두 개의 동그라미 안에 들어가는 말은 ‘마법’뿐일까?
      어른 독자들이 이 소설을 읽는다면 삶이라는 숲속에 자신이 떨어뜨려 놓고도 잊어버렸던 희망이란 빵조각을 줍는 즐거움이 상당할 것이다. 물론 이 책의 주 독자층인 사회성을 막 갖추기 시작한 아이들은 저자가 《달빛 마신 소녀》곳곳에 뿌려놓은 진짜 마법을 단박에 알아채고 쏙쏙 빨아들일 테지만. 아기 루나가 마법이 깃든 달빛을 먹성 좋게 빨아마시듯 말이다.


      The beloved, Newbery Medal–winning classic is now in paperback! With more than a million copies sold, The Girl Who Drank the Moon is a must-read for fans of timeless fantasy fables.
       
      And coming in March 2022, an immersive new fantasy from Kelly Barnhill, 
      The Ogress and the Orphans!

      Every year, the people of the Protectorate leave a baby as an offering to the witch who lives in the forest. They hope this sacrifice will keep her from terrorizing their town. But the witch in the Forest, Xan, is kind. She shares her home with a wise Swamp Monster and a Perfectly Tiny Dragon. Xan rescues the children and delivers them to welcoming families on the other side of the forest, nourishing the babies with starlight on the journey.

      One year, Xan accidentally feeds a baby moonlight instead of starlight, filling the ordinary child with extraordinary magic. Xan decides she must raise this girl, whom she calls Luna, as her own. As Luna’s thirteenth birthday approaches, her magic begins to emerge—with dangerous consequences. Meanwhile, a young man from the Protectorate is determined to free his people by killing the witch. Deadly birds with uncertain intentions flock nearby. A volcano, quiet for centuries, rumbles just beneath the earth’s surface. And the woman with the Tiger’s heart is on the prowl . . .

      POWER REVIEW

      5.0
      201개 리뷰 평점
      • 5 Stars (189)
      • 4 Stars (10)
      • 3 Stars (2)
      • 2 Stars (0)
      • 1 Stars (0)
      1 2 3 4 5 6 7 8 9 1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0 [내용관련] 짙문 [답변완료] 장** 2022.01.14
      19 [내용관련] 책문의 [답변완료] 관** 2022.01.14
      18 [내용관련] 페이퍼 커버도 내용이 컬러인가요? [답변완료] s******** 2021.10.02
      17 [내용관련] 페이퍼 커버도 내용이 컬러인가요? [답변완료] 관** 2021.10.05
      16 [내용관련] CD 영국음원인가요? [답변완료] 시* 2021.02.07
      15 [내용관련] CD 영국음원인가요? [답변완료] 관** 2021.02.08
      14 [재고관련] 영국식인가요? [답변완료] 이** 2020.04.29
      13 [재고관련] 영국식인가요? [답변완료] 관** 2020.05.04
      12 [음원관련] 음원발음 [답변완료] 현* 2019.11.06
      11 [음원관련] 음원발음 [답변완료] 관** 2019.11.06

      배송안내

      배송기간 : 결제일로 부터 2 ~ 4 일 소요 ( 공휴일 제외)

        - 국내제작 사입상품, DVD, 도서/산간지역은 5 ~ 7 일 소요

       

      배송비 : 2,500 원 ( 실 결제금액 기준 3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  제주 및 기타 도서지역 : 도선료( 기본배송비 + 3,000 원 ~ 8,000원 )

        -  군부대 및 해외배송은 지원되지 않습니다.

       

      협력택배사 :  CJ 대한통운  http://www.doortodoor.co.kr/  

      ☎ 1588 - 1255 ( 월 ~ 금 08:00 ~ 18:00 / 토 09:00 ~ 13:00 )

      교환/반품 안내

      ※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에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 / 카톡 / 1:1문의 )

        - 이벤트 상품일 경우 사은품도 같이 반납해 주셔야 환불됩니다.

        - 상품불량인 경우 배송비를 포함한 전액이 환불됩니다.

       

      ※ 전 상품 반품시 5,000 원 ( 고객부담 )

        - 부분 반품시, 주문금액이 3만원 이상이면 2,500 원 (고객부담)

          주문금액이 3 만원 미만이면 5,000 원 (고객부담)

       

      ※ 반품 / 교환 불가능한 경우

        - 포장된 도서, CD 등의 포장을 개봉 및 훼손한 경우,

        - 단기간에 필독이 가능한 도서

          ex) CD, 여행서, 만화, 요리책, 지도, 사진집, 워크북 등

       

      ※ 반품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 55(SK테크노빌딩) 지하1층 101~102호

       

      이미지 확대보기

      The Girl Who Drank the Moon : 달빛 마신 소녀 (Paperback)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