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북스 : 영어책온라인서점

현재 위치

[일반] 유아동

확대
SNS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32%
※ 수입도서의 특성상 주문완료 후에도 품절이나 절판으로 연락을 드릴 수 있습니다.
재고 정확도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양해 부탁 드립니다 :)
·····················································································································
※ 10부 이상 대량 주문하실 경우에는 고객센터에 확인 후 주문하시는 게 좋습니다.
1:1문의나 카톡 혹은 전화 주시면 신속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1:1문의   > 카톡문의   > ☎ 02-3445-7503

I'd Really Like to Eat a Child : 꼬마 아이를 먹을래 (Paperback)

*번역서 : 「꼬마 아이를 먹을래」

  • 정가
    9,500
  • 판매가
    6,500
  • 구매혜택

    적립금 : + 130원

  • 배송비
    2,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30,000원 미만 2,500원
    3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 상품할인가 - 상품쿠폰할인가

    지역추가배송비
    지역추가배송비
    인천 중구/강화/옹진 섬지역 4,500 ~ 6,000원
    충남 당진/서산 섬지역 4,000 ~ 7,000원
    충남 보령/태안 섬지역 5,000원
    경북 울릉군 전지역 5,000원
    부산 강서구 섬지역 4,000원
    경남 사천/통영/거제 섬지역 3,000 ~ 4,000원
    전북 군산/부안 섬지역 5,000원
    전남 여수/진도/신안 섬지역 7,000 ~ 8,000원
    전남 완도/고흥/목포 섬지역 5,000 ~ 7,000원
    전남 영광/보성 섬지역 4,000원
    제주 전지역 3,000원
    제주 추자면 7,000원
    제주 우도 6,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상품번호
    13674
  • ISBN / 코드
    9780307930088
  • Author
    Sylviane Donnio ⓐ 실비안 도니오
  • 출판사
    Random House Childrens Books
  • 출간일
    2012-03-27
  • 구성/판형
    Paperback, 32pages
  • 크기
    249 * 198 * 5 mm
  • 추천연령
    3 - 7
  • 북레벨(AR)
    2.4

      총 상품 금액

      0

      (상품금액 원 + 기본옵션 원 )
      ■ 파본[B급도서]는 네이버페이 구매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동방북스 쿠폰/적립금 사용 및 적립 불가
      ■ 네이버페이 구매시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별도(연락예정)

      아이들 머릿속엔 도대체 뭐가 들어 있을까?
      엄마들은 궁금하다. 아이들이 어떤 ‘짓거리’를 하고 있을 때 왜 그러는지, 도대체 무엇 때문인지 이해할 수가 없다. 좀 커서 대화가 가능해지면 얼토당토않을망정 이유라도 이야기해 주겠지만 그보다 어린 아이들에게서는 설명을 기대하기도 어렵고 뭐라고 짐작을 하기도 어렵다.

      날씨가 꽁꽁 얼도록 추운데도 내복을 홀라당 벗어버리고, 멀쩡한 머리카락을 싹둑, 잘라 버린다. 분명히 배가 고픈 것 같아서 밥을 먹으라면 입을 꾹 다문 채 석고상이라도 될 태세다. 왜, 왜, 왜? 글쎄, 아이들이라고 그 이유를 알까?

      『꼬마 아이를 먹을래』에서 꼬마 악어 아쉴은 어느 날, 매일 먹던 바나나를 안 먹겠다고 선언한다. 그 대신 ‘꼬마’를 먹겠다는 아쉴. 느닷없는 아들의 행동에 깜짝 놀란 엄마 악어는 “바나나가 이렇게 달고 싱싱한데?” 하고 설득을 하는가 하면 “바나나 나무에서 바나나가 나지 꼬마가 나니?” 하고 핀잔을 주기도 한다.

      보다 못한 아빠 악어는 트럭만큼 커다란 소시지를 구해 오기도 하고, 엄마 아빠가 힘을 합쳐 “와우!” 소리가 절로 나오는 굉장히 초콜릿 케이크를 만들어 대령하기도 한다. 어때? 이쯤되면 넘어올 만하지? 하지만 아쉴은 화가 나고 한숨이 나올 뿐, 아무래도 꼬마를 먹어야겠다는 생각을 버릴 수가 없다. 엄마 아빠가 얼싸안고 펑펑 울어 댄다고 해도 어쩔 수가 없는 일.

      어쩌면 아쉴은 어느 날 갑자기 바나나에 질렸을지도 모르고, 거짓말처럼 뚝 입맛이 떨어졌는지도 모르고, 별안간 식성이 바뀌었는지도 모른다. 그보다 더 타당한 이유를 대자면, 엄마 악어가 매일매일 아쉴한테 “우리 아들, 정말 크고 잘생겼네. 이빨도 시원스럽고!”라고 거듭거듭 칭찬한 결과, 고 조그만 머릿속에 ‘나는 엄청 크고 무시무시한 악어다’라는 과대망상이 자리를 잡았는지도. 그래서 아쉴은 수영하러 강가에 나갔다가 꼬마 아이를 만나자 옳다쿠나, 하고 살살 다가간다.

      “이빨을 최대한 무섭게 하고 단번에 확” 덮친다면 그까짓 꼬마쯤이야 한입에 꿀꺽 삼켜 버리지 않겠어?
      하지만 애처롭게도 아쉴은 “무슨 악어가 이렇게 조그맣지? 밥을 안 먹는 악어인가 보네!”라는 자존심 상하는 말을 듣는 데다, 그것도 모자라 꼬마가 간지럼을 태우고 강물에 던져 버리는 굴욕을 당하고 만다. “에이, 망했다!” 하는 말이 저절로 나올 수밖에.

      아무래도 아쉴은 바나나를 베어무는 것만으로는 그 위용을 자랑할 수 없는, “크고 잘생긴 이빨”을 시험해 보고 싶었던 모양이다. 그리고 결과는? 망했다. 물을 뚝뚝 흘리며 엄마 아빠한테로 달려간 아쉴. “엄마! 아빠! 바나나 먹을래! 많이 먹고, 어서어서 커야겠어!” 이유는? “꼬마를 먹어야 되니까!”
      엄마 아빠가 뻔히 알고 편하고 좋은 길을 가리켜 주어도 아이는 비틀비틀 기우뚱거리며 제가 가고 싶은 길로만 간다.

      엄마 아빠로서야 속터질 노릇이지만 어쩌랴, 그렇게 비틀거리고 넘어져 봐야만 어떤 길이 좋은 길인지 알 수 있는 것을. 추워도 내복을 벗어 버리는 것은 보자기를 둘렀을망정 치마 입은 맵시를 뽐내고 싶기 때문이고, 되는 대로 움켜쥐고 머리카락을 잘라 대는 것은 장래 헤어디자이너를 꿈꾸기 때문이다. 뭐, 어쩌면 가위를 들었는데 주위에 자를 만한 다른 것이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었을지도.

      누가 알겠나, 고 조그만 머릿속에 무엇이 들었는지를. 아무리 설명할 수 없는 이상한 일들을 벌이더라도 아이들은 그러면서 자라는 것이고, 그러고 나면 무엇이든 배우기 마련이다. 『꼬마 아이를 먹을래』는 변덕스럽고 짐작하기 어려운 아이들의 기호를 유머러스하게 반영하는 한편, 조그만 아이가 거대한 세상에 맞서 자신을 키워 나가는 모험을 다룬 그림책이기도 하다.

      엄마 아빠로서는 아이가 말로는 설명하지 못할 내면을 들여다보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겠고, 아이로서는 아쉴이 가졌을 법한 포부와 자신감, 좌절, 재기 등을 간접 체험하는 경험을 가져볼 수 있을 것이다. 어쩌면 밥을 많이 먹어야 한다는 교훈도 덤으로 얻게 될지 모른다. 귀엽고 유머러스한 그림 속에는 해가 떠서 달이 뜨기까지의 하루가 고스란히 담겨 있어 눈 밝은 독자들이라면 아쉴과 꼬박 하루를 함께 했다고 뿌듯해할 것이다.



      A scrawny little crocodile wants the opportunity to bite off more than he can chew. He''s tired of bananas; today he''d like to eat a child. But he''s smaller than he thinks, and the little girl he chooses for his first meal puts him in his place--she picks him up and tickles his tummy! The little crocodile is going to have to eat a lot of bananas and grow a lot bigger before he can add children to his menu! Simple yet hilarious artwork brings this droll story to life.

      POWER REVIEW

      4.9
      67개 리뷰 평점
      • 5 Stars (60)
      • 4 Stars (5)
      • 3 Stars (2)
      • 2 Stars (0)
      • 1 Stars (0)
      • 작성자
        fab******
        작성일
        2020-11-27
        조회수
        1
        ★★★★ 만족 mobile

        유명한 책이라서 아이에게 아직 이르지만 사봤어요~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sbp**
        작성일
        2020-11-26
        조회수
        2
        ★★★★★ 아주만족 mobile

        Mercy watson 시리즈 재밌게 잘 읽은 아이가 추가로 이것도 읽고 싶다해서 구매했어요~~~재밌게 잘 읽네요 ^^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nh@****
        작성일
        2020-11-23
        조회수
        3
        ★★★★★ 아주만족 mobile

        아주쉽진않아요 허나 그림만으로도 좋아합니다ㅎㅎ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네이버***
        작성일
        2020-11-15
        조회수
        4
        ★★★★★ 아주만족 pc

        앤서니 브라운책은 몇번을 읽어도 좋아요~!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ram***
        작성일
        2020-11-13
        조회수
        12
        ★★★★★ 보통 camera mobile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1 2 3 4 5 6 7 8 9 10

      배송안내

      배송기간 : 결제일로 부터 2 ~ 4 일 소요 ( 공휴일 제외)

        - 국내제작 사입상품, DVD, 도서/산간지역은 5 ~ 7 일 소요

       

      배송비 : 2,500 원 ( 실 결제금액 기준 3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  제주 및 기타 도서지역 : 도선료( 기본배송비 + 3,000 원 ~ 8,000원 )

        -  군부대 및 해외배송은 지원되지 않습니다.

       

      협력택배사 :  CJ 대한통운  http://www.doortodoor.co.kr/  

      ☎ 1588 - 1255 ( 월 ~ 금 08:00 ~ 18:00 / 토 09:00 ~ 13:00 )

      교환/반품 안내

      ※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에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 / 카톡 / 1:1문의 )

        - 이벤트 상품일 경우 사은품도 같이 반납해 주셔야 환불됩니다.

        - 상품불량인 경우 배송비를 포함한 전액이 환불됩니다.

       

      ※ 전 상품 반품시 5,000 원 ( 고객부담 )

        - 부분 반품시, 주문금액이 3만원 이상이면 2,500 원 (고객부담)

          주문금액이 3 만원 미만이면 5,000 원 (고객부담)

       

      ※ 반품 / 교환 불가능한 경우

        - 포장된 도서, CD 등의 포장을 개봉 및 훼손한 경우,

        - 단기간에 필독이 가능한 도서

          ex) CD, 여행서, 만화, 요리책, 지도, 사진집, 워크북 등

       

      ※ 반품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 55(SK테크노빌딩) 지하1층 101~102호

       

      이미지 확대보기

      I'd Really Like to Eat a Child : 꼬마 아이를 먹을래 (Paperback)

      I'd Really Like to Eat a Child : 꼬마 아이를 먹을래 (Paperback)
      I'd Really Like to Eat a Child : 꼬마 아이를 먹을래 (Paperback)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