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북스 : 영어책온라인서점

현재 위치

[일반] 청소년

확대
SNS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30%
※ 수입도서의 특성상 주문완료 후에도 품절이나 절판으로 연락을 드릴 수 있습니다.
재고 정확도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양해 부탁 드립니다 :)
·····················································································································
※ 10부 이상 대량 주문하실 경우에는 고객센터에 확인 후 주문하시는 게 좋습니다.
1:1문의나 카톡 혹은 전화 주시면 신속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1:1문의   > 카톡문의   > ☎ 02-3445-7503

A Tree Grows in Brooklyn : 나를 있게 한 모든 것들 (Paperback)

  • 정가
    10,700
  • 판매가
    7,500
  • 구매혜택

    적립금 : + 150원

  • 배송비
    2,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30,000원 미만 2,500원
    3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 상품할인가 - 상품쿠폰할인가

    지역추가배송비
    지역추가배송비
    인천 중구/강화/옹진 섬지역 4,500 ~ 6,000원
    충남 당진/서산 섬지역 4,000 ~ 7,000원
    충남 보령/태안 섬지역 5,000원
    경북 울릉군 전지역 5,000원
    부산 강서구 섬지역 4,000원
    경남 사천/통영/거제 섬지역 3,000 ~ 4,000원
    전북 군산/부안 섬지역 5,000원
    전남 여수/진도/신안 섬지역 7,000 ~ 8,000원
    전남 완도/고흥/목포 섬지역 5,000 ~ 7,000원
    전남 영광/보성 섬지역 4,000원
    제주 전지역 3,000원
    제주 추자면 7,000원
    제주 우도 6,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상품번호
    10904
  • ISBN / 코드
    9780060736262
  • Author
    Betty Smith
  • 출판사
    HarperCollins Publishers
  • 발행일
    2/1/2005
  • 판형
    Paperback, 493pp
  • Size
    203*133mm
  • 북레벨(AR)
    5.8

뉴욕 빈민가에서 자라난 저자가 자신의 어린 시절 경험을 토대로 집필한 자전적인 소설이다. 1943년 발간되자마자 백만 권 이상 팔리고 영화와 브로드웨이 뮤지컬로도 공연되었으며, 저자인 베티 스미스에게는 ‘올해의 여성상’을 안겨주었다. 발간된 지 70년 가까이 지난 지금까지도 미국 청소년들에게 권장도서로 추천될 만큼 성장기의 꿈과 미래의 희망을 섬세하게 다룬 수작으로 손꼽힌다.


이 작품은 프랜시라는 어린 여자아이가 대공황기 직전인 1920년대에 미국 빈민가의 대명사로 알려진 브루클린을 배경으로 자라나는 과정을 그린 성장소설이다.
배운 것이라고는 트럭 운전뿐인 아버지와 일할 수 있는 젊음 밖에는 가진 게 없는 어머니, 그리고 남동생 닐리와 함께 살아가는 프랜시에게 가난은 그저 지겨운 것만은 아니다. 프랜시에게 가난의 고통은 개성을 풍요롭게 만들어주고 상상력과 꿈을 키워주는 요소다. 세상에서 가장 더러워 보이는 가난한 동네의 개울, 그곳에서 풍겨나는 지독한 악취조차 프랜시에게는 저 먼 바다를 항해하는 배와 모험을 암시해준다.
남들 눈에는 술주정뱅이에 불과하지만 어린 프랜시에게 아버지는 자상하고 자랑스럽기만 하다. 그런 아버지가 돌아가신 뒤 고등학교 진학 대신 가족의 생계비를 벌기 위해 공장 직원, 신문기사 스크랩 직원, 타이피스트로 일하면서도 프랜시는 한발 한발 바다로의 모험을 시작한다. 프랜시는 대학 입학을 준비하면서 짐을 꾸리지만, 비상구 계단에 앉아 책을 읽거나 햇살을 즐기며 꿈과 상상력을 키우던 예전의 그 모습으로 브루클린 빈민가에 언제까지나 남아 있다.
스스로 부자라고 생각해본 적 없는 대부분의 사람들, 선심 베푸는 부자들, 선생님에게 사랑받지 못하는 천덕꾸러기 아이들, 술주정뱅이 아버지, 노느라 진흙투성이가 된 아이의 더러운 손… 가난한 동네 어디서나 볼 수 있는 등장인물들의 구체적이고 생생한 삶 속에서 살아 숨 쉬고 있는 생명의 강인함, 미래에 대한 희망을 저자는 이 작품을 통해 감동적으로 묘사해낸다.



Serene was a word you could put to Brooklyn, New York. Especially in the summer of 1912. Somber, as a word, was better. But it did not apply to Williamsburg, Brooklyn. Prairie was lovely and Shenandoah had a beautiful sound, but you couldn't fit those words into Brooklyn. Serene was the only word for it; especially on a Saturday afternoon in summer. Late in the afternoon the sun slanted down into the mossy yard belonging to Francie Nolan's house, and warmed the worn wooden fence. Looking at the shafted sun, Francie had that same fine feeling that came when she recalled the poem they recited in school. This is the forest primeval. The murmuring pines and the hemlocks, Bearded with moss, and in garments green, indistinct in the twilight, Stand like Druids of eld. The one tree in Francie's yard was neither a pine nor a hemlock. It had pointed leaves which grew along green switches which radiated from the bough and made a tree which looked like a lot of opened green umbrellas. Some people called it the Tree of Heaven. No matter where its seed fell, it made a tree which struggled to reach the sky. It grew in boarded-up lots and out of neglected rubbish heaps and it was the only tree that grew out of cement. It grew lushly, but only in the tenements districts

POWER REVIEW

5.0
32개 리뷰 평점
  • 5 Stars (31)
  • 4 Stars (1)
  • 3 Stars (0)
  • 2 Stars (0)
  • 1 Stars (0)
  • 작성자
    mom***************
    작성일
    2020-10-31
    조회수
    10
    ★★★★★ 아주만족 mobile

    뉴베리 수상작이고 아이도 읽고 싶다고 해서 구입 했어요~♡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ppu****
    작성일
    2020-10-15
    조회수
    12
    ★★★★★ 아주만족 mobile

    넷플릭스랑 같이 보는데 재미있다며 잘 보고 있어요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네이버***
    작성일
    2020-10-12
    조회수
    14
    ★★★★★ 아주만족 pc

    아이가 좋아해요 만족합니다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네이버***
    작성일
    2020-10-08
    조회수
    15
    ★★★★★ 아주만족 pc

    만족합니다 감사합니다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 작성자
    nh@*******
    작성일
    2020-08-24
    조회수
    37
    ★★★★★ 아주만족 camera mobile
    0 ▼ 이 리뷰가 도움이 되셨나요? 0 0
    입력
1 2 3 4 5 6 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진행상황
등록된 상품문의가 없습니다.

배송안내

배송기간 : 결제일로 부터 2 ~ 4 일 소요 ( 공휴일 제외)

  - 국내제작 사입상품, DVD, 도서/산간지역은 5 ~ 7 일 소요

 

배송비 : 2,500 원 ( 실 결제금액 기준 3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  제주 및 기타 도서지역 : 도선료( 기본배송비 + 3,000 원 ~ 8,000원 )

  -  군부대 및 해외배송은 지원되지 않습니다.

 

협력택배사 :  CJ 대한통운  http://www.doortodoor.co.kr/  

☎ 1588 - 1255 ( 월 ~ 금 08:00 ~ 18:00 / 토 09:00 ~ 13:00 )

교환/반품 안내

※ 상품 수령 후 7 일 이내에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 / 카톡 / 1:1문의 )

  - 이벤트 상품일 경우 사은품도 같이 반납해 주셔야 환불됩니다.

  - 상품불량인 경우 배송비를 포함한 전액이 환불됩니다.

 

※ 전 상품 반품시 5,000 원 ( 고객부담 )

  - 부분 반품시, 주문금액이 3만원 이상이면 2,500 원 (고객부담)

    주문금액이 3 만원 미만이면 5,000 원 (고객부담)

 

※ 반품 / 교환 불가능한 경우

  - 포장된 도서, CD 등의 포장을 개봉 및 훼손한 경우,

  - 단기간에 필독이 가능한 도서

    ex) CD, 여행서, 만화, 요리책, 지도, 사진집, 워크북 등

 

※ 반품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 55(SK테크노빌딩) 지하1층 101~102호

 

이미지 확대보기

A Tree Grows in Brooklyn : 나를 있게 한 모든 것들 (Paperback)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